Kimseoryong 2013 S/S Collection



셔츠의 부재, 가림없이 드러나는 맨살 수트 차림의 모델이 걸음을 내디뎠다. 봄/여름 시즌 컬렉션 임을 알리듯 야자수 패턴의 하와이언 풍의 셔츠가 뒤를 이었다.


김서룡 역시 이번 시즌 도트에 초점을 맞췄다. 도트가 주를 이뤘다면, 뒷받침은 스트라이프와 스퀘어라고나 할까. 단순한 컬러 대비 도트도 좋았지만 원단의 재질감을 통해 은연 중에 어필되는 도트, 그것을 이끌어낼 줄 아는 김서룡의 디테일한 감각에 한번 더 놀랐다. 페이즐리 혹은 퍼즐 패턴의 재질감이 원버튼, 투버튼 블레이저와 집업 자켓, 셔츠 등을 통해 다양하게 선보여졌다.


이번 시즌 김서룡은 짧디 짧은 숏팬츠와 9부 팬츠를 선택했다. 숏팬츠 덕분에 요염하게 캣워크를 실현하는 모델들의 다리가 유독 돋보이는 쇼였다. 파이널 착장 플라워 수트를 입은 모델이 걸어나오는 순간 여기저기서 들리는 찰칵소리는 이번 쇼피스임을 확실케 했다.


글 : 임예성, 사진 : 한동구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1212 1213 1214 1215 1216 1217 1218 1219 1220 ··· 1677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