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봄엔 향수보다 바디, 헤어 미스트 5종


일교차가 큰 간절기 날씨에 미세먼지까지 신경 쓸 게 한두 가지가 아닌데 이 와중에 향기도 둘러야 한다면정답은 미스트다보습만을 위한 미스트는 가라이 봄에 어울릴 꽃보다 향기로운 바디헤어 미스트 5.





 

바이레도의 영감은 역시 남다르다돌체 앤 가바나 등 유수 패션쇼에서 헤어스타일을 디렉팅하는 크리스티앙 휴텐보스(Christiaan Houtenbos)로부터 영감받아 바이레도가 최초로 선보인 헤어 퍼퓸레몬의 상큼한 향과 스파이시한 페퍼 향으로 시작해 옅은 솔잎 나무의 잔향으로 남는다바이레도의 집시 워터 헤어 퍼퓸. 75ml 7 5천원.

 


따뜻해진 날씨와 더욱 잘 어울리는 샤넬의 N°5 (L’EAU). 레몬만다린오렌지같이 산뜻한 시트러스 노트는 물론 로즈쟈스민일랑일랑 노트까지 한 데 어우러졌으니 봄을 위한 향기로 제 격이다바디헤어 모두 사용할 수 있는 올-오버 스프레이로 출시돼 언제 어디서나 로의 상쾌함에 젖을 수 있다샤넬의 N°5 (L’EAU) -오버 스프레이. 150ml 8 5천원.

 


로즈의 계절봄이 아니던가디올의 미스 디올은 그라스 로즈와 다마스크 로즈가 결합돼 플로럴 계열 향수 중에서도 제대로 오리지널 로즈 향을 느낄 수 있다향수보다는 옅고 부드럽게 흡수되는 바디 미스트로 만날 수 있다디올의 미스 디올 실키 바디 미스트. 100ml 6 8천원.

 


바닷가에서 나고 자란 퍼퓨머 이브 쿠에랑(Yves Coueslant)이 해풍을 떠오르게 하는 마린 어코드’ 향과 어머니가 좋아했던 수선화’ 향기를 조화롭게 녹여낸 딥티크의 도손백련 추출물로 보습 효과를 더한 바디 미스트다향기와 보습을 동시에 케어할 수 있다딥티크의 도손 바디 미스트. 200ml 8만원.

 


욕정의 꽃이라는 이름만큼이나 강렬한 프레데릭 말의 카넬 플라워퍼퓨머는 관능적인 튜버로즈 향을 드라마틱하게 표현하고 싶어 했단다그래서인지 플로럴 타입이라 봄 내음 같으면서 동시에 묵직함도 느껴지는 향이다이 매력적인 향과 더불어 촉촉한 수분감을 함께 챙길 수 있는 헤어 미스트다프레데릭 말의 카넬 플라워 헤어 미스트. 100ml 19 6천원.





editor 임예성
hand model 손유리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2 3 4 5 6 7 8 9 10 ··· 80 next